최종편집 : 2020.4.1 수
지방선거, 교육감
> 뉴스 > 사회
     
평택시 세교동 단체장협의회,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종교시설 방역 실시
2020년 02월 24일 (월) 14:15:47 김승원 기자 kimsonet@korea.com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경기중앙신문]

   
▲지난 22일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관내 종교시설 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평택시 세교동 단체장협의회(위원장 소남영)와 동 직원들은 지난 22일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관내 종교시설 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이번 소독은 최근 신천지교회 등 종교시설을 통한 감염을 비롯해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지역 주민들의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교인들이 많이 모이는 주말을 대비하여 마련됐다.

세교동 단체장협의회는 관내 종교시설을 방문하여 시설물 소독과 더불어 손소독제 배부 및 종교행사 자제요청 등을 당부했다.

소남영 위원장은 “코로나19의 확산 예방을 위해 단체장들이 솔선수범하여 방역활동에 앞장서고, 주민들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예방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차정우 세교동장은 “그동안 관내 버스승강장 등 다중이용시설과 어린이집, 경로당 등 복지시설에 대한 집중 방역을 추진하고 마스크, 손소독제 등 방역 물품을 지원했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가 종식되는 날까지 긴장을 늦추지 않고 철저한 예방 활동을 진행하며, 세교동 주민들의 건강을 지키겠다”고 말했다.

 

김승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기중앙신문(http://www.ggjap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