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11.30 목
지방선거, 교육감
> 뉴스 > 사회
     
농진청, 동지 맞아 다양한 색과 기능의 팥 소개
2012년 12월 19일 (수) 21:09:26 심정아 기자 kkimsonet@naver.com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오는 21일은 1년 중 밤이 가장 길다는 동지이다. 조상들은 이날을 ‘작은 설’이라고 부르며 동지빔을 해 입고 팥죽을 쑤어 먹었다.

팥에는 쌀밥을 주식으로 하는 한국인에게 부족하기 쉬운 비타민 B1이 곡류중에 가장 많이 함유돼 있고, 특히 식이섬유와 칼륨(K) 성분이 풍부해 나트륨과 노폐물 제거에 효과적이다.

팥은 전통음식인 팥죽을 비롯해 떡, 빵, 과자, 팥빙수 등의 앙금과 단팥묵(양갱) 재료로 사용되고 있다.

동지팥죽은 팥을 삶아 으깨거나 체에 걸러서 그 물에 찹쌀로 새알만큼씩 단자를 만들어 넣어 끓인다. 이때의 단자를 ‘새알심’이라고 부른다.

농촌진흥청(청장 박현출)은 동지를 맞이해 다양한 색과 기능을 지닌 팥 품종을 소개했다.

기존에 육성한 품종으로는 붉은 팥인 ‘충주팥’, 검정색 팥인 ‘칠보팥’, 그리고 쥐색 팥인 ‘중원팥’ 이외에 연한 녹색의 ‘연금팥’과 함께 밝은 붉은색인 ‘새길팥’이 있으며, 특히 ‘금실’ 팥은 살구색으로 기존의 팥 품종보다 항산화활성 물질이 다량 함유돼 있는 등 기능성이 우수한 품종이다.

또한 2010년 육성된 ‘홍언’과 2011년 개발된 ‘검구슬’은 폴리페놀, 탄닌, 플라보노이드 등의 항산화 성분이 많이 함유된 기능성 품종으로 ‘검구슬’은 기존의 붉은팥 품종에 비해 항산화 활성이 35 % 정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농촌진흥청 잡곡과 오인석 과장은 “조만간 다양한 색깔의 팥을 이용한 검정 팥죽이나, 흰색팥죽을 시장에서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팥의 이용과 소비 촉진을 위해 다양한 색과 기능의 팥 육성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심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기중앙신문(http://www.ggjap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평택시, 코로나19 동절기 추가 접종
겨울 설경 아름다운 등산로,선자령
취임 4주년 김상곤교육감, 파장유치원
경기도교육청 29일 퇴직교원 550명
실내에서도 쓸 수 있는 그물침대 ‘라
요즘 대한민국은 ‘커피공화국’… 각양
공무원·군인 봉급 평균 3.5% 인상
통일나눔,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
화성시, 건축법령 개정 공장증설 규제
KCC, 그린 리모델링사업 본격화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권광로 55 권선자이이편한세상 109-802 | Tel (031)8002-6117 | Fax (031)225-6807
등록번호 : 경기도 아00301 | 등록년월일 : 2010년 5월 4일 | 발행인, 편집인 : 김승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승원 | 회장 : 박세호
Copyright 2009 경기중앙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gjapp.com